티스토리 뷰




어제부터 구미시청 본관 4층 휴게실이 ‘열린나래 북카페’로 새 단장을 했습니다. 지난 1월 3일 구미시 직원과 구미시를 방문하는 시민들의 소통과 문화의 공간이 될 이곳, 열린나래 북카페 오픈을 축하하는 개관식이 열렸는데요. 개관식에는 남유진 시장을 비롯해 200여 명이 참석해 테이프커팅과 다과회, 축하공연 등이 진행되었습니다.





구미시청 열린나래 북카페는 총 면적 280.66㎡ 규모로 카페, 상담실, 독서공간, 옥외공간 등을 갖췄습니다. 구비된 도서의 종류는 문학, 아동동화, 최신신간 및 월간지 등 다양한 장르의 약 4,000권에 이르며, 북카페를 방문하는 누구나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곳의 카페는 ‘구미지역자활센터’에서 운영하며, 양질의 커피를 저렴하게 즐길 수 있는 동시에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하였다는 점에 의미가 깊습니다. 남유진 구미시장은 “북카페가 직원과 시민 누구나 휴식과 문화를 편하게 누릴 수 있는 공간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꾸준한 노력과 관심을 가질 것”이라며 축하인사를 남겼습니다.



이제 책 읽는 소리와 향긋한 커피향이 가득해질 구미시청 열린나래 북카페. 운영시간은 평일(월~금요일) 오전 9시부터 18시까지라고 하는데요. 많은 시민들이 즐겨찾는 곳이 되길 바라봅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