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레터/트렌드 뉴스

[영화] 그는 누구의 편이었을까? 이중스파이 영화 3선

by 스마트시티 2016. 9. 30.

ⓒ네이버 영화

 

스파이는 고대 프랑스어인 에스파이어에서 유래한 말이라고 합니다. ‘숨겨져 있는 것을 찾아내는 자’라는 뜻인데요. 대립 관계에 있는 적의 조직에 침투해 기밀을 빼내는 매력적인 스파이를 주인공으로 한 영화작품은 차고 넘칩니다. 그 중 적에게 정체가 탄로나(혹은 자발적으로) 역으로 아군의 정보를 적에게 제공하는 이도 있죠. 이를 이중스파이라 하는데요. 스파이로 활동하던 중 예상치 못한 내면의 변화로 인해 적에게 동화되는 이중스파이는 사실 가장 복잡한 내면을 가진 이가 아닐까싶습니다. 이러한 인물들의 복잡미묘한 심리상태를 훌륭하게 담아낸 한국 영화 세 편을 소개해드립니다.

 

 

악마가 된 스파이 <아수라>(2016)


 

이번 주 개봉한 범죄 액션 영화 <아수라>. 그 유명한 <비트><태양은 없다>의 김성수 감독이 작정하고 만든 누아르 영화입니다. 캐릭터 전체가 악인을 표방하는 전무후무한 하드보일드 액션영화인 <아수라>는 선악의 구분조차 무의미한 잿빛 도시 안에서 살아가는 위태로운 인간군상을 그려내는데요. 그야말로 아수라 같은 세상에서 오직 살아남기 위해 싸우는 나쁜 놈들의 이야기라고 합니다.

 


ⓒ네이버 영화

 

이 영화가 많은 기대를 불러일으키는 이유 중 하나. 바로 짱짱한 배우들이 있기 때문입니다. 정우성이 비리형사로, 황정민이 악덕 시장으로, 주지훈이 선에서 악으로 물들어가는 후배 형사로, 곽도원이 독종검사로, 정만식이 사냥개 검찰 수사관으로 출연했는데요. 이들 모두는 각자의 악한 카리스마로 관객들의 시선을 사로잡을 예정입니다. 특히 정우성은 비리형사 한도경의 역할을 맡아 부패 경찰이 탐욕스런 시장 밑에 들어가려다, 그 시장을 잡으려는 검찰의 이중 스파이 노릇을 하게 되는데요. 아내의 병원비를 마련하기 위해 악마를 자처하는 그의 처절한 연기가 기대됩니다.

 

 

 

적인가, 동지인가 <밀정>(2016)


 

일제강점기 의열단에 대한 내용을 다룬 영화 <밀정>. 일제강점기와 의열단이라는 키워드에서 지난해 개봉한 영화 <암살>을 떠올리는 분들도 있을 텐데요. <밀정>은 김상옥 사건, 김시현-황옥 사건 등 당시 실존했던 사건을 모티브로 삼은 영화입니다. 그래서인지 굉장히 탄탄한 스토리라인을 보여주고 있죠.

 

ⓒ네이버 영화

 

여기 임시정부에 참여했다가 친일경찰이 되고 다시 의열단과 맞닥뜨리면서 선택의 시점에 놓이는 이정출이라는 인물이 있습니다. 영화는 이정출을 통해 현실세계를 살고 있는 개인이 어떤 이유로 변절과 전향을 거듭하게 되는지를 가만히 보여주는데요. 실제로 그가 의열단에 숨어있던 일본의 밀정이었는지, 경찰에 숨어있던 의열단원이었는지는 아직도 정확히 밝혀지지 않은 논란거리라고 하네요. 영화는 ‘밀정이자 밀정 아닌 한 인간’의 흔들리는 내면을 혼란의 시대를 배경으로 잘 담아냈는데요. 마치 친일과 항일의 경계선에 선 인물들의 파노라마 같은 영화, <밀정>이었습니다.

 

 

어이, 브라더 <신세계>(2012)


<악마를 보았다> <부당거래> 등 굵직한 영화의 시나리오 작가로 알려진 박훈정 감독이 <혈투>에 이어 두 번째로 내 놓은 영화 <신세계>. 기대 이상의 작품으로 관객들의 호평을 받았었죠. <신세계>는 경찰과 범죄 조직의 중간보스, 그리고 범죄 조직에 잠입해 살아가는 스파이. 이 세 남자의 팽팽한 긴장감을 그린 영화입니다.

 


ⓒ네이버 영화

 

신세계 역시 이정재, 최민식, 황정민, 박성웅 등 최고의 배우들이 열연을 펼쳤습니다. 화려한 캐스팅을 바탕으로 장르 영화에서 잔뼈가 굵은 최민식과 황정민이 스토리를 이끌어가는데요. 그러나 이 영화로 가장 주목받은 배우는 바로 이중스파이 역을 맡은 이정재였습니다. 이정재는 상사의 명령으로 범죄 조직에 잠입한 경찰 이자성 역을 맡아 경찰과 조직 사이에서 정체성의 혼란을 겪는 캐릭터를 훌륭하게 소화해냈습니다. 그 덕에 다음해 청룡영화제에서 남우조연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기도 했었고요. 인물의 정체성은 곧 그가 처한 현실에서 비롯되기 마련인데요. 경찰과 조직폭력배를 오가며 자신의 정체성을 형성했을 이자성. 그가 진정으로 꿈꿨던 신세계는 과연 어디였을지, 영화를 통해 확인해보시기 바랍니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