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나리5

[문화] 윤여정 신드롬! 2021년 오스카 수상작 여우조연상 - 윤여정 한국 가족의 원더풀한 이야기 미나리 정이삭 감독 낯선 미국으로 이사를 간 한국 가족들. 함께 있다면 새로운 여정도 두렵지 않습니다! 어디서든 잘 자라는 미나리와 같은 그들의 소소하지만 잔잔한 스토리를 보러가세요~ TIP! 한국 최초로 배우 윤여정이 오스카에서 여우조연상을 받았답니다. 작품상 자유로운 삶을 노래한다 노매드랜드 클로이 자오 감독 남편을 잃고 홀로 벤을 타고 떠나는 펀의 여정을 따라가 볼까요? 펀과 같이 정처 없이 생활하는 사람들의 이야기에서 마음 속 상처가 치유된답니다. TIP! 작가 제시카 브루더의 논픽션 《노마드랜드》를 바탕으로 만들어졌답니다. 남우주연상 - 안소니 홉킨스 혼란스런 기억을 붙잡아라 더 파더 플로리안 젤러 감독 무료한 일상 속 앤이 남자를 만나 떠나면서.. 2021. 4. 30.
[건강생활백서] 봄철 꽃가루 알레르기 OUT! 에취! 나도 꽃가루 알레르기? 알레르기성 비염 맑은 콧물, 코막힘, 재채기, 가려움증 알레르기성 결막염 잦은 눈물, 이물감, 충혈, 눈시림 이렇게 예방하자! - 반팔보다 긴팔을 입어 꽃가루 알레르기의 주원인인 꽃가루와 접촉을 피해요. - 작은 입자의 꽃가루가 실내로 들어올 수 있으니 집 안 환기는 자제해주세요. - 렌즈보다는 안경을 착용해보세요. 렌즈로 건조해진 눈은 알레르기성 결막염에 노출되기 쉬워요. 이렇게 먹어보자! - 오메가3가 풍부하게 들어있는 연어는 염증이나 알레르기 반응을 방지해줘요. - 녹차는 체내 중금속이 축적되는 걸 막아줘요. 재채기와 콧물이 심할 경우 효과적이랍니다. - 미나리를 먹어보세요. 비타민C가 풍부하고 간 기능을 강화시켜 해독작용을 해요. 이렇게 이겨내자! - 코가 간질간질할.. 2021. 4. 6.
[코로나19 특집기획⑨] 면역력 쑥쑥! 슈퍼푸드를 먹자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서 면역력을 최상의 상태로 관리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면역력을 높이기 위해서는 육류보다 섬유질이 풍부한 채소류를 많이 먹는 것이 좋은데요. 면역력 강화에 도움되는 슈퍼푸드로 함께 건강한 식습관을 만들어봅시다. 장내 유익균 증가시키는 미나리 바삭바삭 향긋한 미나리전 재료 미나리, 홍고추, 다진마늘, 튀김가루 1컵, 맥주 1컵 1 미나리 작게 썰고 홍고추, 다진마늘 넣어 버무리기 2 튀김가루, 맥주를 물 대신 넣어 버무리면 바삭한 식감 Up! 3 팬에 기름 두르고 노릇하게 구우면 완성 기관지 염증을 완화하는 생강 뜨끈뜨끈 달달한 진저라떼 재료 생강청, 우유 200ml, 시나몬 가루 1 데운 우유에 생강청 2큰술 넣어 섞기 2 우유 거품을 올리고 시나몬 가루 톡톡 뿌리면 끝! -우유.. 2020. 3. 19.
[푸드] 얼마나 맛있게요~ 영양 가득 제철 봄나물 얼마나 맛있게요~ 영양 가득 제철 봄나물 각양각색 제철을 맞은 봄나물들이 입맛을 돋우는 계절! 향긋함이 특징적인 봄나물은 입맛을 사로잡을 뿐만 아니라 일교차가 큰 봄 날씨로부터 몸을 튼튼하게 해주는 보약인데요. 무침, 국, 부침개 등 다양한 요리로 식탁을 풍성하게 해주는 봄나물 요리로 입안에 봄 향기를 들여보세요~ 독특한 향취가 매력적인 취나물 비타민 C가 풍부해 면역력 강화에 뛰어나요. -취나물 솥밥, 취나물 부침개, 취나물 무침 입맛을 돋우는 봄나물 대표주자! 냉이 칼슘과 단백질 함량이 높아 몸 에너지 형성을 도와요. -냉이 된장국, 냉이 된장무침, 냉이 튀김 특유의 향과 아삭함이 일품 미나리 음식에 감칠맛을 더하는 미나리는 몸에 쌓인 독소 배출을 돕는 약용채소랍니다. -미나리 삼겹살, 미나리 무침 .. 2019. 3. 29.
[푸드] 입맛 깨우는 봄 미나리 입맛 깨우는 봄 미나리 향긋한 미나리로 춘곤증도 쫓고 겨우내 잠들었던 입맛도 살려보세요! 미나리 구입요령 -선명한 녹색인 것! -줄기가 굵지 않은 것! -잎 길이가 비슷한 것! 미나리 효능 -비타민 A․C, 칼슘, 철분 등이 풍부해 신진대사를 활발하게! -항염 역할을 하여 몸속 염증을 깨끗하게 제거! -뛰어난 해독작용으로 몸속 독소 해소! -콜라겐 합성 촉진, 주름개선, 간 기능 개선에 탁월! -풍부한 식이섬유로 변비를 예방! ★ 성질이 차가우니 소화기능이 약하고 몸이 찬 사람은 주의할 것! 2018. 3. 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