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샴푸3

[생활] 깨끗한 피부를 위한 똑똑한 샤워법 건조한 날씨,땀 흘리지 않으면 안 씻어도 된다? NO! 건조한 계절에도 활동량이 많은 어린이나 피지 분비가 많은 성인은 매일 샤워를 하는 게 좋아요. 샤워 시간은 10분 이내, 35~38도의 적정 온도로 피부를 지켜주세요~ 머리는 매일 감아야 한다? NO! 과한 샴푸는 비듬의 원인! 모발의 윤기와 볼륨을 살려주기 위해 주 3~4회 감는 것을 추천해 드려요. 샴푸는 머리카락이 아닌 손바닥으로 거품을 낸 후 두피에 발라주는 것이 건강한 모발의 기본인 점, 잊지 마세요! 샤워 용품, 어떻게 관리해야 할까? · 수건 : 1~3회 사용 후 교체하고, 사용 후 젖은 수건은 물기를 말린 뒤 세탁해야 세균 번식 방지. · 샤워 타올 : 사용 후 물기 없이 통풍이 잘되는 곳에서 건조시키며, 2~3개월마다 교체. 2022. 3. 3.
[정보] 찰랑찰랑한 머릿결을 위한 두피 건강법 봄이라는 단어가 무색할 만큼 무더운 날씨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급격한 온도 변화와 건조한 바람, 강렬한 자외선까지. 온도 변화에 따라 두피의 모공은 늘었다 줄었다 하기 때문에 보다 집중적인 두피 관리가 필요한데요, 찰랑이는 머릿결과 탈모 스트레스를 극복하는 두피 관리. 생활 속 작은 습관부터 시작해 보세요~ 머리 감을 때는 아침보다 저녁에 건강한 두피와 모발 관리는 올바른 머리 감기에서부터 시작됩니다. 머리 감기는 모발의 건강을 위해 저녁에 감는 것이 더 낫습니다. 낮 동안 낀 노폐물을 제거하고 수면을 취해야 머리털이 받는 스트레스가 줄어들기 때문인데요, 머리를 감기 전에는 5분 정도 가볍게 브러싱을 해줍니다. 끝이 둥근 브러시로 밑에서 위로, 양쪽 귀에서 정수리를 향해 빗도록 합니다. 샴푸, 린스, 컨.. 2015. 5. 28.
[정보] 미세 먼지를 잡아라! 미세 먼지로부터 피부 건강 지키기 대기 중에 떠다니는 지름 0.01mm 이하의 작은 먼지, 미세 먼지가 우리의 건강을 위협하고 있습니다. 미세 먼지는 황사와 달리 중금속 등을 함유하고 있어 호흡기, 안구, 심혈관 질환은 물론이고 피부 노화를 가속화시키는데요, 미세 먼지로부터 피부 건강을 지키는 법을 지금부터 소개합니다. 세안하기 전에 손부터 깨끗히 피부 모공 속까지 침투하는 미세 먼지를 씻어내려면 먼저 손을 깨끗이 닦는 것이 가장 중요합니다. 외출 후에는 저자극성 세안제로 이중 세안해 모공 속까지 깨끗이 닦고 턱과 귀 주위, 헤드라인까지 꼼꼼이 닦아줍니다. 단, 세안 및 클렌징 패드 사용 시에는 피부를 지나치게 문지르는 것은 피해야 합니다. 강하게 닦아내면 오히려 피부 자극으로 인해 보호막이 떨어져나갈 수도 있기 때문인데요, 자극 없이 .. 2015. 2. 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