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장터2

노리터 봉사팀, 새로운 기부 문화에 동참하다 내가 필요한 물건을 사는 것만으로도 기부가 된다? 일석이조의 효과를 톡톡히 누릴 수 있는 황상골 행복 나눔 장터에 노리터 봉사팀이 떴다는 소식이 들려왔습니다. 황상골 행복 나눔 장터는 구미종합사회복지관에서 주최하고 여러 자원봉사 단체가 참여한 프로그램인데요. 물품을 팔아 생긴 수익금은 지역 소외계층 아이들의 교복을 구입하는데 쓰인다고 합니다. 장터가 열리는 11시가 채 되기 전, 이미 많은 어르신들과 동네 주민들이 안내 코너로 모였습니다. 장터에서 사용할 수 있는 쿠폰을 사기 위해서인데요. 장터에서는 현금이 아닌 쿠폰만 사용이 가능하다고 합니다. 주민들이 기다리고 있던 그 시각, 장터 안에서는 가판대에 물건을 진열하며 손님 맞을 준비로 분주합니다! 기다렸다는 듯이 몰려든 사람들로 장터는 이미 북새통을 이.. 2017. 10. 23.
풍성한 명절을 더하는 2017 농특산물 추석 직거래 장터 매년 명절이면 양 손을 무겁게 만들어주던 직거래 장터가 돌아왔습니다. 나흘간 진행되는 이번 2017 농·특산물 추석 직거래 장터는 지난 9월 25일 1캠퍼스에서 시작되었는데요. 이틀째인 26일부터는 2캠퍼스로 자리를 옮겨 임직원들을 만나고 있습니다. 지난 9월 27일에는 꽤 많은 양의 비가 내렸습니다. 궂은 날씨 속에서도 임직원들은 장터를 찾아 가족을 위한 선물을 구경하며 명절 분위기를 한껏 즐겼습니다. 임직원들의 발길이 이어질수록 활기를 띄기 시작한 추석 직거래 장터! 곳곳에 마련된 맛보기 코너 덕분에 명절의 훈훈한 정이 새록새록 더해졌습니다. 갓 수확한 사과, 배는 물론 부모님의 건강까지 책임질 더덕, 버섯, 건강식품, 차(茶) 등 굳이 발품 팔지 않더라도 필요한 품목을 한 자리에서 만날 수 있어 실.. 2017. 9. 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