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찌는듯한 더위에 입맛도 뚝, 체력도 뚝 떨어지기 쉬운 여름입니다. 이럴 때일수록 든든한 한 끼 식사로 건강한 여름을 보낼 수 있는데요, 이에 구미 삼성전자 스마트시티는 우리 지역 내 홀로 계시는 어르신들의 건강한 여름나기를 위해 ‘혹서기 어르신 건강돌봄 찬 나눔 행사’를 열었습니다.

23일 스마트시티 사내 식당에서 열린 ‘혹서기 어르신 건강돌봄 찬 나눔 행사’에는 전우헌 공장장과 임직원, 시민 봉사자 등 250여 명이 참석했습니다. 또한 최종원 구미 부시장을 비롯해 금오종합사회복지관장인 법등 스님, 김명자 구미시여성단체협의회 회장 등 19단체에서 150여 명이 나눔의 손길에 동참해 봉사의 뜻을 함께했습니다.

스마트시티는 지난해 11월, 1만 6천 포기의 김치을 담궈 저소득 가정 3천 세대를 비롯해 80개 복지시설에 나눠준데 이어 올해 4월에도 5천 포기의 김치를 담궈 나눔을 실천한 바 있습니다. 이번 행사에는 깍두기와 쇠고기장조림, 깻잎지절임, 연근조림 등 무더위에 입맛을 돋아줄 반찬들을 준비해 무의탁 노인 등 지역의 어려운 이웃 1천 세대에 전달했습니다.

‘혹서기 어르신 건강돌봄 찬 나눔 행사’에 참여한 전우헌 공장장은 “평소 지역에 홀로 계시는 어르신들의 식탁에서 김치 만큼은 떨어지지 않도록 꾸준히 전달해 드리자는 취지로 올해부터 수개월에 한 번씩 김장을 담그고 있다”며 “이번에는 어르신들의 식탁이 풍성해지도록 여러 반찬들도 함께 준비했으니 든든한 식사로 건강한 여름을 보내시길 바란다”고 했습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