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7월 25일 구미시 평생교육원 조리실에서 다문화가정 및 바르게살기운동 구미시협의회 회원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다문화가정초청 한국 전통음식 만들기’ 행사가 열렸습니다. 이번 다문화가정초청 한국음식 만들기는 바르게살기협의회 회원과 대모, 대부 결연을 맺은 다문화가정을 대상으로 우리 문화에 대한 올바른 이해와 안정적인 생활정착 지원을 위해 마련되었습니다.

행사에 참여한 중국 출신 이월향 주부는 “결혼 후 한국에서 생활하면서 다양한 한국음식문화에 적응이 어려웠는데, 바르게살기운동협의회 회원들과 함께 가족과 같은 분위기 속에서 여름보양식 전골과 해물녹두전을 만들어 보니 한국음식 만들기에 자신감이 생겼다”며 감사한 마음을 전했습니다.

김인배 바르게살기운동 구미시협의회장은 “다문화가정과 함께하는 한국음식 만들기 행사를 계기로 서로 다른 음식 문화의 차이를 인정하고 소통하는 한편 가정의 화합과 화목을 다지는 토대가 되기를 바란다”며 실습한 보양식전골과 녹두전 재료를 참가한 다문화가정에 전달하여 가정에서 가족들과 함께 만들어 먹을 수 있는 기회도 제공하였습니다.

한편 국민운동단체인 바르게살기운동 구미시협의회에서는 다문화가정과 함께하는 전통 문화탐방, 한국음식 만들기 등 실질적인 결혼이민자들의 한국사회 정착 프로그램을 통해 ‘나눔과 봉사, 배려와 화합으로 하나 되는 대한민국’ 조성을 위한 노력을 아끼지 않고 있습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