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지역 어린이를 대상으로 한 맞춤형 안전교육 실시
지난 10월 7일, 옥계동 보눔유치원에서 원생 100여 명을 대상으로 한 ‘찾아가는 Safe-Up(안전 향상) 현장교육’이 실시됐습니다. 이번 안전교육은 교통사고를 예방하는 방법, 놀이시설을 안전하게 이용하는 방법, 심폐소생술 실습 등 어린이 눈높이에 맞춘 체험교육으로 구성됐는데요. 재난안전분야의 전문 강사를 초빙해 진행된 현장교육을 통해 어린이들이 안전의식을 보다 강화할 수 있는 기회가 되었습니다.



교육을 준비한 구미시 안전재난과는 ‘뉴스를 통해 자주 접하는 안타까운 어린이들의 안전사고 예방에 도움이 되고자 안전교육을 실시하게 되었다’고 밝혔는데요. 구미시는 Safe-Up 현장교육과 더불어 올해부터 동락공원 내 ‘어린이 교통안전 체험장’에서 유아 및 어린이(4~7세)를 대상으로 하는 '교통안전 체험교육' 또한 실시하고 있습니다.


이곳에서는 매년 관내 중학교 27 개교 5,000여 명을 대상으로 생활안전 순회교육이 실시되고 있으며, 이를 통해 청소년들이 재난 대응 역량을 향상시키고 있는데요. 구미시는 앞으로도 다양한 계층에 맞는 맞춤형 생활안전 교육을 확대 추진해, 보다 안전한 환경을 구축할 계획이라고 전했습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