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구미시 문화재활용사업 공모 4년 연속 선정!

문화재청이 주관하는 ‘문화재활용사업’. 이 사업은 ‘활용이 곧 보존’이라는 문화재보존철학을 바탕으로 잠자고 있는 문화재의 가치와 의미를 발견하고, 문화콘텐츠와 융합해 문화재 자체를 살아 있는 역사교육장 및 프로그램형 관광상품으로 활용하는 사업입니다.

얼마 전 이 공모에 구미시가 4년 연속으로 선정되는 쾌거를 거뒀습니다. 문화재청에 따르면 전국 지자체의 신청을 받아 심사한 결과, 구미시가 신청한 <동락서원 활용사업>이 4년 연속, <인동향교 활용사업>이 2년 연속 우수한 성적으로 선정되어다고 밝혔습니다. 아울러 구미시 <해평면 일선리 문화재단지 활용사업> 또한 신규사업으로 선정되었습니다.

2017년 4월부터 시작될 예정인 <동락서원 활용사업>은 ‘2017 동락서원 나들이, 동락별곡(同樂別曲)’이라는 주제로 멋쟁이선비 따라잡기 : 선비예술체험, 문화가 있는 날 기획행사 : 꼬마선비들의 동락서원나들이, 여름방학 가족피서캠프 : 동거동락 서원스테이 1박2일, 자유학기 진로탐색교실 : Do Dream in 동락서원!! 등 다양한 계층이 참가할 수 있는 다채로운 프로그램들이 진행될 예정입니다.

같은 시기에 시작될 <인동향교 활용사업>은 ‘예나 지금이나(예지나) 인동향교 - 구미사회교육원’이라는 주제로 전래놀이를 통한 인성교육체험, 전통의례체험 : 석전의례, 향사, 기로연, 다도를 통한 도덕성 회복, 전통무용과 구미의 소리(동편재) 재조명, 과거와 현대를 넘나드는 한량들의 “樂.休 콘서트” 등이 마련됩니다.

신규사업으로 선정된 <해평면 일선리 문화재단지 활용사업>은 2017년 3월부터 ‘종가집 슬로우 푸드[Slow food]여행 1박2일!!’이라는 주제로 감성치유를 위한 문화재포토-투어, 공동체복원을 위한 슬로우 푸드 공동체만들기, 어울마당, 정자와 예술의 만남, 나도 종부다!! 종가집 별미요리배우기 등의 프로그램이 매회 1박2일 동안 펼쳐지게 됩니다. 

이번 선정으로 통해 구미시는 “문화재활용사업을 통해 구미지역 문화재들이 시민들뿐만 아니라 구미를 찾는 관광객들에게도 전통문화의 매력을 확인할 수 있는 매개체가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는데요. 첨단산업의 중심지로 유명한 구미시! 앞으로는 전통문화의 숨결이 살아 숨 쉬는 문화체험도시로 도약할 전망입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