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지난 11월 7일 월요일, 구미 도량동 도산휴먼시아주공아파트에서 도산휴먼시아새마을작은도서관 개관식이 열렸습니다. 이곳은 현재 292세대, 810명이 입주해 살고 있는 곳으로, 아이들이 책과 함께 마음껏 뛰어놀 수 있는 독서문화공간이 절실히 필요한 상황이었습니다.


이에 주민들과 아파트 안팎으로 도움을 받아 서가, 책걸상, 컴퓨터의 시설을 갖추고, 아이들이 읽을 수 있는 도서를 기증 및 지원받아 작은도서관을 개관하게 된 것인데요. 도산휴먼시아새마을작은도서관은 정식개관 이전부터 동화책 만들기, 영어원어민 수업, 독서논술 수업 등 아이들을 위한 다양한 문화강좌도 운영하고 있습니다. 작지만 알찬 이 공간은 방과 후 아이들 돌보미 역할까지 하며 마을공동체로서 사회안전망 기능까지 하고 있습니다.



개관식에 참석한 남유진 구미시장은 “구미시는 인구 40만 이상 지자체대비 열람석수 1위, 장서수 2위의 명실상부한 도서관 도시로 자리매김하였으며 이는 책을 사랑하는 새마을문고 회원 여러분들의 노력이 있었기에 가능한 일이다.”라며, “앞으로도 시민들이 책을 가까이하는 데에 불편함이 없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라고 밝혔습니다.

구미시는 현재 39개소의 새마을작은도서관이 운영되고 있고, 매년 2~3개소씩 작은도서관을 신규로 조성하고 있습니다. 또한 새마을문고구미시지부에서 독서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27개소 아파트에 차량을 이용한 새마을이동도서관을 운영하고 있는데요. 도서대출 뿐만 아니라 다양한 문화취미교실운영, 독서활성화사업을 통해 지역밀착형 문화교육센터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새마을작은도서관! 아이들의 희망놀이터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습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