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매일 세안과 샤워를 하고 배설까지 하는 욕실, 일년 내내 습한 환경이 조성되어 조금만 방심하면 각종 세균이 번식하기 쉽기 때문에 정기적인 관리가 필수입니다. 봄을 맞이해 안전하고 건강한 욕실을 만드는 노하우를 소개합니다.

 

How to 1. 세면대·개수구에는 베이킹소다

세면대에 베이킹소다 가루를 뿌리고 스펀지로 문질러 닦습니다. 물로 씻어낸 후 식초수를 뿌려 마무리합니다. 세면대 개수구는 수세미를 이용해 닦아도 때가 쉽게 빠지지 않는 경우가 있는데요, 이럴 땐 화장지 심지를 개수구에 대고 돌려 개수구 홈의 묵은 때를 제거합니다.

How to 2. 욕조 물때는 마르기 전에 처리

욕조에는 사람 몸에서 떨어진 노폐물과 물 속 칼슘 성분이 결합한 찌꺼기가 달라붙어 세균이 번식합니다. 그러나 따로 시간을 내서 청소하려면 여간 번거로운 일이 아닌데요, 샤워를 끝내고 나서 물을 뺄 때, 스펀지로 욕조 안을 닦으면 물때가 끼는 것을 방지하고 나중에 청소하기가 수월합니다. 이때 생긴 물때는 욕조 안쪽에 베이킹소다를 뿌리고 스펀지에 식초를 뿌려 닦습니다. 물을 뿌려 씻어낸 뒤에는 물기를 모두 닦아냅니다.

How to 3. 샤워기 헤드와 호스에는 식초가 딱

샤워기 헤드의 구멍 속 물때는 물살을 약하게 합니다. 샤워기는 물 1L에 식초 한 컵을 섞어 만든 식초물에 한 시간 정도 담궈 때를 불립니다. 그 다음 헌 칫솔로 헤드를 닦아주면 샤워기 물때가 없어집니다. 샤워기 호스는 베이킹소다 가루를 묻힌 스펀지로 감싸듯 문질러 닦아 때를 제거합니다. 칫솔로 샤워기 헤드와 연결 부분의 좁은 틈새까지 닦습니다. 닦기 어려운 수도꼭지의 틈새나 물때 낀 손잡이 등은 칫솔에 치약을 묻혀 닦으면 쉽게 제거됩니다.

How to 4. 배수구 청소와 환기 모두 중요

머리카락이나 때가 잘 뭉치는 배수구는 곰팡이가 생기기 쉽습니다. 물이 잘 내려가지 않거나 악취가 나면 U트랩 부분을 분리해 안쪽에 있는 오물을 걷어냅니다. 칫솔에 소다수를 묻혀 배수구 안까지 싹싹 문질러 검은 물때를 씻어낸 후 베이킹소다와 식초를 희석한 물을 붓습니다. 그 밖에 고온다습한 환경은 곰팡이가 살기에 적합하므로 평소 욕실온도를 실내온도 정도로 유지하고, 욕실 문을 열어둬 환기가 잘 되게 하며 특히 목욕을 마친 후에는 환풍기를 돌리는 것이 좋습니다.

How to 5. 변기 청소는 김빠진 콜라나 맥주

베이킹소다를 뿌리거나 먹다 남은 맥주, 콜라를 부은 다음 솔로 문지르면 됩니다. 변기에 고인 물 주위에 생긴 얼룩은 식초로 때를 불립니다. 티슈를 변기의 구석, 안, 겉에 붙인 다음 식초를 분무기에 담아 뿌립니다. 식초 뿌린 티슈는 닦기 힘든 변기의 구석구석까지 때를 불려줍니다. 1~2시간 때를 불린 후 티슈를 떼어내고 베이킹소다를 뿌려 솔로 문지르면 구석구석 꼼꼼하게 닦을 수 있습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