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음악예능 프로그램 <너의 목소리가 보여> <불후의 명곡> 등을 통해 이름을 알린 가수 황치열. 매력적인 허스키 보이스와 구수한 경상도 사투리로 인기를 얻고 있습니다. 최근 한국의 넘어 중국에서 활동하고 있는 그의 고향은 바로 구미인데요. 그의 팬들이 구미를 찾아 나눔활동을 펼쳤습니다.

지난 11월 19일 토요일, 황치열 씨의 팬카페 ‘치열사랑7102사랑나눔’ 회원 50여 명이 구미 내 아동양육시설인 삼성원에 방문했습니다. 이 팬카페는 올해 7월에 개설해 현재 510명의 회원이 활동하고 있는데요. 이들은 매월 정기적인 후원금을 모아 그동안 중국후베이 수재민 돕기, 중국빈곤지역초등학교 무료급식지원, 부산원아시아페스티벌 황치열 공연에 쌀 화환 등 다양한 나눔과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습니다.

이번 구미 봉사활동은 가수 황치열 씨가 방송 중 고향 구미를 많이 거론해 찾게 되었다고 하는데요. 행사에는 캐나다, 미국, 중국, 싱가폴 해외교포 5명과 전국각지에 있는 펜 50여 명이 참여했습니다. 이들은 삼성원에서 개인후원으로 고교생 17명에게 취업준비교육 및 자립적립금 등으로 2,500만 원 상당의 결연후원을 하였고, 입소아동 전원에게 학용품과 의류 생필품 등 500여 만 원을 지원해 총 3,000만 원 상당의 후원을 보내주었습니다. 또한 청소와 식사준비, 레크리에이션 실시 등 재능봉사활동을 실시하며 따뜻한 사랑을 전했습니다.

이들은 이달 말인 11월 28일, 황치열 팬미팅으로 한국을 찾은 해외 팬 200여 명과 함께 다시 한 번 구미시를 방문할 계획이라 전했는데요. 김휴진 구미시 복지환경국장은 “구미를 찾아주신 팬클럽 회원님께 감사의 말씀을 전하고, 오늘 봉사활동은 어려운 가운데서 건강하게 자라고 있는 우리 아이들에게 꿈과 희망의 메신저가 될 것이다.”고 인사말을 남겼습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