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레터/트렌드 뉴스

[연말특집①-여행] 템플스테이, 조용한 겨울 차분히 나를 비우는 시간

by 스마트시티 2016. 12. 23.

너무 바쁜 하루를 보낸 탓에 혹시 오늘 하루도 지치진 않으셨나요? 너무 바쁘다보니 오히려 삶이 공허하다고 느낄 때가 있으신가요? 자, 지금 떠나야 할 때입니다. 조용한 겨울, 산 속으로 떠나는 템플스테이 어떠세요?


템플스테이란?
템플스테이는 산사체험을 뜻하는 것으로 한국 전통사찰에서 생활하며 수행자의 일상생활을 경험해보는 것을 말합니다. 지금은 많이 알려진 템플스테이이지만 템플스테이의 역사는 생각보다 오래되지 않았는데요. 템플스테이는 2002년 한일월드컵이 열리던 해에 외국인들에게 우리의 전통문화와 불교문화를 알리기 위해 시작되었다고 합니다. 누군가에게는 종교로, 누군가에게는 색다른 문화체험이 되고 있는 템플스테이는 최근 힐링이나 휴식을 위한 사람들이 많이 선호하며 사색적인 여행의 한 방식으로 자리 잡았습니다. OECD에서 선정한 ‘창의적이고 경쟁력 있는 우수 문화상품’으로 지정되기도 했을 만큼 우리나라의 대표 문화콘텐츠이기도 합니다.


참선, 공양, 108배 등을 통한 마음 비우기
템플스테이 프로그램은 휴식형, 참선형, 수행형, 체험형, 학습형 등 다양하게 나눠지는데요. 참선, 발우공양, 108배, 예불 등의 일정이 기본적인 프로그램입니다.
참선은 앉아서 하는 수행의 일종으로 스스로를 파악하고 의심을 깨뜨리기 위해 몰입하는 것을 말합니다. 템플스테이에 참여하게 되면 대개 1시간 이상의 참선 시간을 갖게 되는데요. 이때 번뇌를 없애고, 스스로를 돌아볼 수 있는 시간을 많이 가질 수 있게 됩니다.
발우공양은 불교에서 밥 먹는 것을 뜻합니다. 공양에는 ‘받들고 베푸는’ 일로서 지금 먹고 있는 이 식사를 위해 얼마나 많은 수고와 노력이 쌓였는지 감사하고 잊지 않겠다는 뜻이 담겨 있습니다. 그래서 발우, 한 톨도 남기지 않고 다 먹는 것으로 그 마음을 표현하게 되는데 그것이 바로 발우공양인 것이지요. 비록 요즘 식단에는 잘 맞지 않아 힘든 분들도 있을 텐데요. 공양에는 동물성 식재료를 일체 사용하지 않아 우리의 몸에는 아주 좋은 것으로 정평이 나 있습니다.
예불은 하루 세 차례 법당에서 부처님께 예를 올리는 일을 말합니다. 사찰에서는 9시쯤 잠자리에 들고 새벽 3시에 일어나게 되는데요. 새벽에 드리는 예불이 템플스테이에 참여하는 이들에게 많은 깨달음과 의미를 준다고 하니 경험해보시면 좋겠습니다.
이 밖에도 번뇌를 없애며 참회의 시간을 가질 수 있는 108배나 가지고 있는 고민을 털어놓으며 위로를 받을 수 있는 시간인 스님과의 차담, 간절한 소원을 담아서 만드는 연꽃 만들기 등의 프로그램을 템플스테이를 통해 만나실 수 있습니다.



템플스테이 준비물, 기본예절
아무리 자신만을 위한 힐링 여행이라도 템플스테이를 가기 전에 기본적인 예절 공부는 필수입니다.
▶ 경내를 다닐 때는 팔짱을 끼거나 뒷짐을 지면 안 됩니다.
걸을 때에는 오른손으로 왼손을 감싸 단전 부위에 대고 조심스레 걸어야 합니다.
스님이나 다른 사람들과 인사할 때, 일주문이나 법당을 오고 갈 때는 합장을 해야 합니다.(합장은 두 손을 모아 인사하는 것으로 마음을 모은다는 뜻을 가지고 있습니다. 나아가 나와 타인이 둘이 아니라 하나의 진리로 합쳐진 한 생명이라는 뜻도 담고 있습니다.)
법당을 출입할 때는 부처님의 정면인 가운데 문으로 출입을 하면 안 되고, 양 옆의 문으로 출입해야 합니다.


대구경북지역에서 템플스테이를 체험할 수 있는 곳!

대구 동화사
위치 대구광역시 동구 동화사1길 1
문의 053-980-7979
홈페이지 http://donghwasa.templestay.com/

경주 불국사
위치 경북 경주시 진형동 15번지
문의 054-746-0983
홈페이지 http://bulguksa.org/

김천 직지사
위치 경북 김천시 대항면 직지사길 95
문의 054-429-1716
홈페이지 http://jikjisa.templestay.com/

합천 해인사
위치 경남 합천군 가야면 해인사길 122
문의 055-934-3110
홈페이지 http://haeinsa.or.kr/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