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구미 삼성전자 스마트시티는 6일, 구미시청에서 (가칭)구미시 가족행복플라자 건립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습니다. 이날 협약은 스마트시티에서 구미시 가족행복플라자 건립을 위한 23억 원의 건립비를 지원하고,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재정의 배분업무를, 구미시는 관리 운영을 담당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습니다.

특히 스마트시티가 지원하는 가족행복플라자의 건립비 23억 원은 스마트시티 임직원들이 모은 성금으로 조성되었습니다. 가족행복플라자는 맞벌이나 장애 등 가정의 행복을 유지하기 위한 최소한의 장치 없이 가족해체의 위기를 맞는 가정에게 종합적인 복지 서비스를 제공하는 공간으로 민관이 협동하여 만들어지는 지역 복지정책의 새로운 모델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업무 협약식에서 남유진 구미 시장은 스마트시티와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지원에 감사를 표하며 “생애 주기별 욕구에 따른 정책을 추진하고 있는데 이번 협약식을 통해 그 의미를 살릴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되었다.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구미시가 노력하겠다”고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했습니다.

이에 스마트시티 심원환 공장장은 “지역과 함께 성장하는 기업이라는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여러 사업을 추진하고 있는데, 사회구성의 최소단위라고 볼 수 있는 가정의 행복을 위해 사원들이 적극적으로 참여해 마련된 기금을 뜻깊게 사용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고 전했습니다. 또한 현재 스마트시티가 활발하게 진행하고 있는 다문화, 청소년과 소외계층을 위한 활동도 지속적으로 발전시켜 지역사회의 성장에 도움이 되고자 노력하겠다는 뜻도 밝혔습니다.

한편, 가족행복플라자는 올해 착공되어 2017년 완공될 예정입니다. 가족 지원 종합 서비스를 한곳에서 받을 수 있는 가족행복플라자의 완공이 벌써부터 기대되는데요, ‘가족이 행복한 도시, 구미’ 만들기에 스마트시티가 함께하겠습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