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구미시 구미보건소는 ‘100세 시대’에 주요 사회문제로 대두된 치매의 예방·관리를 위해 오는 3월 21일(월)부터 11월 9일(수)까지 관내 동지역 경로당 11개소를 지정, ‘예쁜치매쉼터’를 운영합니다. 예쁜치매쉼터는 ‘나이야 가라, 치매야 가라’라는 슬로건으로 재가 경증치매환자, 인지 저하자, 고위험군 등을 대상으로 주 2회 연 48회의 인지강화 프로그램을 제공합니다.

 

쉼터 운영진은 보건소 통합보건 전문담당자 10명과 자원봉사자 33명으로 구성된 11개 팀이며, 자원봉사자는 보건소 소속의 ‘우리마을 건강파트너 봉사자’ 외 구미시 공무원 가족으로 구성된 ‘느티나무 봉사단’ 10여 명도 함께 참여합니다. 치매는 치료도 중요하지만 예방과 관리가 무엇보다 중요하며, 쉼터의 인지강화프로그램은 미술·작업회상·신체단련·감각작업·음악 5가지 영역의 프로그램으로 구성되어, 치매환자의 진행속도를 지연하고 치매예방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예쁜 치매쉼터는 2009년부터 2013년까지 진행했던 ‘노(No)~노(老)건강교실’(8개소)을 2014년부터 확대 운영(11개소)하는 것입니다. 지난해 프로그램 운영 전·후 평가결과, 치매선별검사가 평균 24.5점에서 25.7점으로 향상되었고, 노인우울검사는 5.8점에서 3.9점으로 정도가 낮아지는 효과를 나타냈습니다.

 

구미보건소는 그동안 치매예방·홍보 캠페인, 경로당 치매선별검사, 치매 서포터즈 양성, 치매쉼터 지정·운영, 치매환자 관리를 위한 가족 자조모임 등을 통해 치매예방관리로 행복한 구미시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이 밖에도 노인건강관리를 위한 어르신 운동교실, 건강백세 보건교실 등 앞으로도 실버세대를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해 어르신들이 건강한 100세 시대, 행복한 노후생활을 할 수 있도록 힘쓸 계획입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